장애인 자존감 향상 프로그램 'Sam 오케스트라’ 진행
상태바
장애인 자존감 향상 프로그램 'Sam 오케스트라’ 진행
  • 페이퍼뉴스
  • 승인 2021.06.10 12: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관장 공상길)은 지난달부터 11악기를 연주하는 ‘Sam 오케스트라프로그램을 진행했다고 전했다.

‘Sam 오케스트라프로그램은 매주 금요일 첼로, 바이올린, 플롯 등 악기 연주를 통해 장애인의 자존감과 음악적 전문 역량을 향상시키는 프로그램이다.

현악기 제작의 장인인 정현악기 정병길 대표의 악기 후원과 남양주시 사암유스필 오케스트라의 협력을 통해 장애인의 전문 역량을 향상시키는 데 함께 기여할 예정이다.

공상길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관장은 프로그램을 통해 장애인 당사자에게 음악적 기량을 펼칠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 장애인도 교육을 통해 아름다운 연주를 할 수 있다는 것"을 보여주었다.

이렇게 함으로써 "지역사회의 장애인에 대한 인식을 개선해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벽을 허물어 소통의 장을 마련할 수 있는 계기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외에도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에서는 장애인의 아동·청소년 사회성 향상을 위한 방과후 활동서비스, 자립생활훈련, 통합스포츠, 토탈공예 등을 진행 중이다.

가족역량강화사업(인문학강좌), 장애인가족지원사업(보호자힐링휴가, 비장애형제자매 교육, 보호자 교육)도 실시할 예정이다.

프로그램 문의 :  남양주시북부장애인복지관 가족지원팀 (070-7776-1633, 1631)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