다산신도시 총연합회, 화재 피해자 돕기 적극 동참
상태바
다산신도시 총연합회, 화재 피해자 돕기 적극 동참
  • 페이퍼뉴스
  • 승인 2021.04.30 16: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시민단체 다산신도시 총연합회(회장 이진환, 다산총연)는 4월 30일  최근  발생한 다산동 주상복합건물 화재 피해자의 고통을 위로하기 위해 생수 17,540병<사진>을 일시 대피소로 전달했다.

 

이날 전달된 생수는 이웃의 불행을 그냥 지나칠 수 없어 다산신도시 주민들이 십시일반 마음을 모아 마련한 총 280만 원의 성금(다산총연 후원금 160만 원, 다산이편한세상 2차 후원금 120만 원)으로 준비됐다.

 

다산총연 이진환 회장은 갑작스러운 화재로 큰 피해를 입고 망연자실해 있을 주민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길 바라는 응원의 마음을 담아 후원을 준비했다.”면서 대피소에서 생활하고 계신 분들에게 큰 위로가 되길 바라며 앞으로도 이웃의 어려움을 외면하지 않는 다산총연이 되겠다.”고 전했다.

 

올해로 창설 6주년을 맞은 다산총연은 변호사, 철도 전문가 등 각 분야의 전문직을 포함해 이 지역 21개 아파트 대표들로 구성된 다산신도시 대표 협의체로서 남양주시 발전을 위해 활동하는 시민 단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