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 시민운동장 4월 5일 개장한다
상태바
구리 시민운동장 4월 5일 개장한다
  • 페이퍼뉴스
  • 승인 2021.04.05 09: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4월 5일부터 천연잔디 축구장인 구리(LG구장) 시민운동장을 개장한다.

시에 따르면 2021년 2월 말 토지매매를 마무리하고, 코로나19로 지친 시민들의 스트레스 해소와 건강 증진을 위해 신속하게 시설을 개방하고자 조속히 행정절차를 완료했다.

구리 시민운동장은 당초 27,014㎡의 부지에 축구장 1면으로 조성돼 있었으나 더욱 많은 시민들이 이용할 수 있도록 축구장 2면으로 확대해 조성했다.

구리 시민운동장은 FC서울 프로 축구 선수들이 사용하던 천연잔디 구장으로 시설 운영은 구리도시공사에서 대행한다.

이용 기간은 4월부터 11월까지 오전과 오후로 나눠 운영된다. 

시민들의 부상 방지와 천연잔디 관리를 위해 월요일과 목요일은 휴장한다.

구리 시민운동장 개장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주요 내빈만 초청해 방역수칙을 준수하여 소규모로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