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정약용 케어’실행계획 수립 추진
상태바
남양주시 '정약용 케어’실행계획 수립 추진
  • 페이퍼뉴스
  • 승인 2019.09.26 14: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선7기 3대 분야 15개 역점과제로

남양주시(시장 조광한)는 지난 5월 발표한시민통합 복지비전 START 2019 기본계획에 대한 후속조치로 시민통합 복지비전 실천계획을정약용 케어로 명명하고 그 세부 실행계획을 구체적으로 수립하고 속도감 있는 추진에 나섰다.

정약용 케어는 정약용 선생의 목민심서(牧民心書)에 담긴 애민(愛民), 예전(禮典), 공전(工典) 등의 사회복지 사상을 계승한 것으로 사회적 약자 배려, 공정한 서비스, 인프라 복지를 구축하는 3대 핵심가치로 구성됐다.

먼저 청소년, 장애인, 어르신 등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는 정책으로 취약계층 돌봄 확대를 위한 지역사회 통합 돌봄 구축, 복지 사각지대 예방 및 해소를 위한 복지천사 양성, 빅 데이터를 활용한 복지생활지도 구축 그리고 남양주형 복지모델 선진화를 위한 복지재단 설립 등을 통해 사람이 중심이 되는 복지실행체계를 구축할 계획이다.

공정한 서비스는 청년, 신중년, 장애인, 노인 등 누구나 일할 수 있는 환경 마련을 위해 평생학습센터와 한국폴리텍대학 남양주기술교육센터 기능전환 및 역량 강화를 통한인생모작과 노인·장애인 공공일자리 지원 사업 확대 그리고 신중년을 위한 사회공헌일자리 등을 추진 중에 있다.

특히, 남양주평생학습센터는 전 교육과정을 취업, 창업 강좌로 개편해 운영 중이며, 한국폴리텍대학과 함께하는남양주기술교육센터는 에너지 설비, 전기 분야 등 전문기술과정을 운영 중에 있어 청소년과 청년이 향후 4차 산업 인재로 성장할 수 있는 디딤돌을 만들었다는 호평이 이어지고 있다.

마지막으로, 인프라 복지는 영유아부터 청소년, 장애인 및 모든 시민들이 향유하며 소통하는 행복한 남양주를 만드는 것으로, 부모들이 영유아 자녀를 믿고 맡길 수 있는 국공립 어린이집을 100개소까지 2배 가까이 늘리고, ‘장애통합 어린이집을 신설해 차별은 없애고 차이는 존중하는 보육환경을 조성할 계획이다.

또한, 돌봄 사각지대인 초등학생 방과 후 돌봄을 위해다함께 돌봄 센터28개소까지 확대하고 청소년들이 마음껏 활동하고 힐링할 수 있는 청소년 전용공간을 1개소에서 4개소까지 확충할 계획이며, 장애인의 이동편의 제공과 사회참여 활성화를 위해장애인 보장구 수리 센터’2개소를 신설하고, 시민들의 휴식과 소통, 문화예술로 내 삶이 나아지는 새로운 도서관 플랫폼 조성을 계획하고 있다.

남양주시는 시민통합 복지비전 실행계획인정약용 케어를 통해 사회적 약자를 배려하며 더불어 잘 사는 남양주시를 만들 것이며, ‘정약용 케어의 시민 체감도 향상을 위해 정책 실행 모니터링과 피드백을 통해 실효성을 강화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