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북부경찰서 '찾아가는 아동지문 사전등록' 시행
상태바
남양주북부경찰서 '찾아가는 아동지문 사전등록' 시행
  • 페이퍼뉴스
  • 승인 2021.02.18 17:0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실종아동 사전예방 위해 유치원 등 희망시설 경찰관이 직접 방문

남양주북부경찰서(서장 박상경)2월 18일 관내어린이집 원아 67명을 대상으로 방역수칙 철저히 준수하면서찾아가는 지문 등 사전등록을 시행하고 있다고 밝혔다.

찾아가는 지문 등 사전등록은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한 경찰의 선제적 예방활동으로, 등록을 위해 경찰서를 방문해야 하는 불편함을 최소화하기 위하여 희망시설 대상으로 경찰관이 직접 방문하여 시행한다.

남양주북부경찰서는 이달 초부터 사회적 약자 대상 실종예방을 위한찾아가는 지문 등 사전등록을 운영, 유치원·어린이집, 장애인시설 등과 유기적으로 협력하여 신청서를 사전 접수, 경찰관이 직접 방문하여 사진, 지문 등을 등록해주고 있다.

코로나19 사회적거리두기로 가정보육을 하는 가정에서는 안전드림 홈페이지(www.safe182.go.kr) 또는 안전드림 모바일앱을 통해 언택트 사전등록 또한 가능하다.

북부경찰서장 박상경총경지문 등 사전등록이 활발하게 이루어져 실종예방 및 실종자 신속발견에 기여하고, 2차 피해예방 및 사회적 약자 보호를 위해 사전등록을 지속적으로 실시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