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문화재단, 11월 기획 전시 구리작가릴레이전
상태바
구리문화재단, 11월 기획 전시 구리작가릴레이전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11.09 12: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예술가 8명 참여, ‘시작과 도약’ 작품 전시·아트마켓 구성

 

구리문화재단(이사장 안승남)은 11월13일부터 28일까지 구리아트홀에서 기획전시 <ZOOM IN(人) 예술가:구리작가릴레이전> 을 개최한다.

2013년부터 구리시 지역 작가 지원사업으로 진행되어 온 ‘구리작가릴레이전’은 올해 구리문화재단 출범을 맞아 작품 전시와 아트마켓으로 새롭게 개편 해 ‘시작과 도약’ 을 주제로 한 작품을 선보일 예정이다.

이번 전시 작품은 한국사진작가협회 구리지부 지부장을 맡고 있는 김삼택 사진작가의  ‘희망과 역동’과 한국미술협회 구리지부 부지부장인 황현숙 작가의 ‘일어서는 풀’이다.

김삼택 사진작가의 ‘희망과 역동’은 솟아오르는 해와 뛰는 말의 모습에서 새로 시작되는 순간의 설렘을, 황현숙 작가의 ‘일어서는 풀’은 자연과 인간의 공생 관계를 다양한 상징을 가진 풀, 꽃, 나비, 나무 등을 통해 생명의 존귀함을 표현 하였다.

아울러, 아트마켓에서는 일러스트작가 강현주, 회화작가 김정순, 민화작가 권성녀, 판화작가 원영만, 전통매듭작가 박양자, 한국채색화작가 한금실 등 다양한 시각예술 분야에서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작가 6인이 참여하여 작품을 선보인다. 이번 아트마켓을 통해 관객은 작품을 더 가까이에서 감상하고 직접 구입하여 소장할 수 있다.

한편 이번 기획 전시전은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는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 우수기획 프로그램’ 사업의 일환으로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 받아 진행된다.

이번 전시를 통해 코로나19 장기화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예술인들의 창작 의욕을 고취하고, 관객과 작가가 직접 소통할 수 있는 기회를 마련하여 지역 시각 예술 문화 활성화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