손수 만든 마스크 목걸이 2만개 어린이 집에 전달
상태바
손수 만든 마스크 목걸이 2만개 어린이 집에 전달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09.09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 자원봉사센터, 회원들이 자택에서 비대면으로 제작

 

남양주시자원봉사센터(이사장 조광한)는 9월 9일 자원봉사자들이 직접 제작한 마스크 목걸이 20,000개를 남양주시 어린이집연합회에 전달했다.

자원봉사센터 관계자는 코로나19 감염방지를 위한 마스크 착용이 필수적인 상황에서 음식물 섭취 등으로 잠시 마스크를 벗어야 할 때에도 마스크를 위생적으로 관리하고, 분실로 발생되는 쓰레기도 최소화 하고자 했다.”며 마스크 목걸이를 제작하게 된 이유를 설명했다.

제작 활동은 824일부터 2주 동안 진행됐으며,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사회적 거리두기 강화로 자원봉사활동 영역이 제한됨에 따라 자원봉사자들이 자택에서 비대면으로 실시했다.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어른들도 마스크를 관리하기 어려운데 아이들은 흙 만진 손으로 다시 마스크를 만지거나, 잠깐 벗어둔 마스크를 분실하는 등 마스크 관리가 매우 힘든 상황"이라, “어린이집연합회에 전달한 마스크 목걸이를 이용해 아이들이 더 위생적이고 안전하게 마스크를 잘 착용하고 보관하길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