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8개 행정복지센터별 현안-향후 계획 논의
상태바
남양주시, 8개 행정복지센터별 현안-향후 계획 논의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06.25 20: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조광한 시장, “우리의 본분은 도시환경을 좋게 만드는 것!” 강조

 

조광한 남양주시장은  6월 25일 정약용도서관에서 행정복지센터장 회의를 소집했다.

이날 회의는 조광한 시장을 비롯해 박신환 부시장과 8개 행정복지센터장 등이 참석했으며, 먼저 권혁무 와부조안행정복지센터장부터 시작하여 각 센터장의 도로변 불법행위 정비현황과 센터별 주요 건의사항에 대한 보고가 있은 후, 문제점 및 향후 계획에 대해 논의하는 순으로 진행되었다.

조 시장은 도로변 불법행위 정비현황과 관련하여우리의 본분은 도시환경을 좋게 만드는 것이다. 환경과 인간이 공존하지 않으면 후대에는 재앙이 올 수 있다. 건축물을 본래의 용도와 다르게 사용하는 것은 지속적인 관리를 통해 단속을 해야 한다. 이거 하나쯤이야 하다가 그것이 쌓이면 나중에는 감당할 수가 없다고 강조하며 행정을 할 때 기준을 명확히 해야 한다. 명확한 기준을 갖고 7·8월에 전수조사를 실시하여 9월에 보고할 것을 지시했다.

이어재해는 사전에 예방하는 것이 최선이므로, 장마철을 맞아 각 부서에서는 집중호우에 철저히 대비하고, 평내동 대명루첸 주변 아파트 소음 민원은 실질적이고 구체적이면서 이어질 수 있는 관리감독을 하라. 또한 대명루첸 육교 철거와 관련해서는 강력하게 대응하라고 지시하는 등 기타 현안사항도 꼼꼼히 챙길 것을 주문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