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다중이용시설 건강질문지 ‘코로나19 차단’ 성과
상태바
구리시, 다중이용시설 건강질문지 ‘코로나19 차단’ 성과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05.22 13: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관내 2,817개소 음식점 행정명령 ‘영업주 및 이용객 생활방역 적극 동참’

구리시는 마스크를 벗고 이용할 수 밖에 없는 음식점 등에 대해 건강상태질문서를 작성하도록 하는행정명령이 코로나19 바이러스 차단에 큰 성과를 거두고 있다는 평가이다. 지난 324일부터 현재까지다중이용시설 등 영업주와 이용자 예방 준수사항으로 발령한 행정명령에 관내 2,817개소 음식점이 이에 적극 동참하고 있다.
 
시는 코로나19 지역사회 유입 차단을 위해 음식점 등을 포함한 다중이용시설에 대해 8가지 항목으로 구성된 건강상태질문서 작성 의무화의 빈틈없는 점검을 위해 구리시 전 공무원이 1인당 업소 15개 전후로 매칭 했다. 건강상태질문지 작성·회수·파기관리, 행정명령준수여부, 차아염소산나트륨(락스) 배부 등 본연의 업무와 병행하며 영업주와의 지속적인 소통으로 5월 현재까지 집단감염은 ZERO인 상태이다.
 
수택동 소재 음식점 김모 영업주는처음 행정명령 받았을 때는 취지는 알겠지만 매출하락에 손님들도 싫어하고 꺼려해서 요구하기가 어려웠지만, 사회적 분위기 탓인지 손님들도 일상처럼 알아서 잘 써주신 덕분에 얼마전 시로부터 행정명령준수 모범업소로 인증까지 받아 한결 마음 편하게 영업할 수 있게 되었다고 말했다.
 
안승남 구리시장(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장)은 지난 9생활 속 거리두기전환한지 4일 만에 이태원 클럽 등 확진자가 무더기로 발생하고 음식점, 노래연습장 등 N차 감염이 우려되고 있다바이러스의 최대의 적은방심인 점을 한시도 잊지 마시고 기본 수칙인 손씻기, 마스크 착용과 건강질문지 작성 등 지금까지 해왔던 선도적인 방역활동을 반드시 준수하여 이전보다 더 평화로운구리, 시민행복 특별시를 만들어 나가자고 전했다.
 
한편 구리시는 이태원발 확산을 계기로 음식점을 비롯하여 유흥·단란주점, 노래연습장도 건강상태질문지 작성과 마스크착용 준수를 강화하는 지도점검을 실시하고 있다. 특히 코로나19 바이러스 차단을 대처하는 음식점 영업주들의 위생마인드 향상으로 식중독 예방 등음식점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 준수가 또 다른 긍정의 힘으로 이어지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