유한회사 수림, 마스크 20만장 구리시에 기증
상태바
유한회사 수림, 마스크 20만장 구리시에 기증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02.04 10:4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는 농업회사법인 유한회사‘수림'(대표 박상하)으로부터 지난 1월 31일 덴탈 마스크 20만장을 기증받았다고 4일 밝혔다.

구리시는 후원받은 마스크를 관내 사회복지시설과 야외 노인일자리 사업에 참여하는 노인들 등 마스크 구입이 어려운 소외계층에게 집중 배부하고, 위생 관리를 위한 마스크 착용, 손소독제 비치 등 별도의 지침사항을 전달해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감염 예방에 적극적으로 대응해 나갈 방침이다.

안승남 시장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예방에 절대적으로 의존할 수밖에 없는 마스크가 시중에서 품귀현상까지 벌어지는 어려운 상황에서 이렇게 뜻깊은 기업이 기증한 온정의 손길로 사회복지시설 등 취약 계층에게 배부하게 되어 천만 다행"이라고 전했다.

안 시장은 이어 “현재 전국적인 마스크 품절로 인한 수량부족 및 가격폭등 등 마스크 대란현상으로 인한 심각한 시민불안은 물론 민원 발생이 우려되는 바, 효율적인 감염병 예방을 위해 천 마스크 재활용(삶는 세탁 등)하면 감염병 예방효과가 있는지 여부, 1회용 마스크에 에탄올 등 인체에 무해한 소독제를 뿌린 후 재사용 할 수 있는지에 대해 질병관리본부 등 전문기관에 질의하여 회신을 기다리는 중”이라며,“마스크 부족으로 인한 만일의 사태에 대비하여 다각적으로 노력하겠다”고 덧붙였다.

한편, 구리시는 코로나바이러스 감염병 위기 경보 단계가 주의에서 경계로 격상됨에 따라 구리시재난안전대책본부를 컨트롤타워로 하여 선별진료소 및 콜센터 운영, 다중이용시설 방역물품 배부 등 감염 예방에 철저를 기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