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랑의 온도탑 206도-3억7,500만원 모금
상태바
사랑의 온도탑 206도-3억7,500만원 모금
  • 페이퍼뉴스
  • 승인 2020.02.04 20:3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 희망2020나눔캠페인’ 종료...어려운 이웃 및 사회복지시설 전달

 

구리시가 작년말 구리광장에 설치한 사랑의 온도탑이  67일간 206도까지 치솟아, 3억 7,500만원을 모금하고  희망 2020 나눔 캠페인을 종료했다.  

구리시는 2월  3일 안승남 구리시장을 비롯하여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 북부사업본부 김경희 본부장, 구리시지역사회보장협의체 유경석 민간위원장, 문철훈 구리시자원봉사센터장 등 2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희망2020나눔캠페인’종료를 알리는 사랑의 온도탑 폐막식을 간소하게 개최했다.

시는 지난해 11월 27일 사랑의 온도탑을 설치하고 67일간 ‘희망2020나눔캠페인’을 진행했다. 캠페인 시작과 함께 어려운 경제 여건에도 수은주가 가파르게 올라가며 신년인 1월 13일 1억8천2백만원의 목표액을 조기에 달성하는 기염을 토했다.

이후 캠페인 종료시점인 3일까지 사랑의 온도탑은 206도, 총 3억7천5백여만원이 모금되어 당초 목표 금액을 두 배 넘는 결실을 맺었다.

안승남 시장은 “이번 겨울이 따뜻했던 이유는 바로 사랑의 온도탑 온도가 펄펄 끓어서 인것 같다”며,“지속적인 경기 침체로 힘든 시기임에도 구리시민들과 각계각층에서 행복나눔을 적극 동참해주셔서 더욱 뜻깊었고, 사랑의 정성들이 함께 모여 모금 목표를 조기에 달성할 수 있었던데 대해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전했다. 
 
한편 캠페인을 통해 모금된 후원금품은 경기사회복지공동모금회를 통해 지역사회 어려운 이웃 및 사회복지시설에 전달되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