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천지예수교회, 신성모독 전광훈 목사 규탄 성명 발표
상태바
신천지예수교회, 신성모독 전광훈 목사 규탄 성명 발표
  • 페이퍼뉴스 강혜경 기자
  • 승인 2019.12.24 19:1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하나님 대적한 사단 마귀의 행동, 지구촌에서 사라져야”
‘종교가면’ 쓴 정치 집단 한기총의 영구적 폐쇄 역설

 

신천지예수교 증거장막성전(총회장 이만희·이하 신천지예수교회)이 최근 신성모독 발언으로 논란을 빚고 있는 전광훈 목사를 규탄하고 그가 대표회장으로 있는 한국기독교총연합회(한기총)의 폐쇄를 강력하게 주장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전성도는 12월 24일 발표한 규탄 성명서에서 이같이 밝히고 한기총 소속 교인들을 향해 구원이 없는 한기총에서 나올 것을 촉구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성명서에서 전 목사의 하나님 까불면 전광훈한테 죽어등의 발언은 하나님을 대적하는 것이며 신성모독, 성령 훼방죄를 자행한 것이라며 이는 곧 한기총의 말이다. 한기총의 신의 실체가 이제야 드러났다고 강조했다.

이어 우주 만물 창조주 하나님은 지상 만민이 숭배하고 존경하는 분이시다예수님과 우리 신천지 성도들은 마태복음 1324-30, 38-39절의 증거와 같이 하나님의 씨로 난 하나님의 영적 자녀이며, 하나님은 우리 아버지다. 왜 우리 아버지를 죽이려 하는가라고 규탄했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한기총 산하 교단 및 교회와 목사들은 전광훈 대표회장과 같은 신과 사상을 가진 것으로 보인다전광훈 대표회장은 한기총을 가지고 지구촌을 떠나거나 자발적으로 유황불못에 들어가라고 밝혔다.

신천지예수교회 성도들은 한기총 소속 개신교의 만행은 일제강점기 때부터 이어져 온 마귀적 행동에 따른 것이라며 일본 신에게 절하고 찬양한 신사참배와 소속 목사들이 계시록을 가감한 일 최근 10년간 범죄로 목회자들이 받은 12천 건의 유죄판결 등 그들의 반국가·반사회·반종교적 행동을 열거했다.

이어 한기총 대표회장 전광훈의 이러한 발언으로 인해 대한민국이 온 세계로부터 마귀 나라로 지적받을까 두렵다전 대표회장의 신성모독적 망언에 세계가 떠들고 있다고 말했다.

이와 함께 전 목사를 따르는 이들을 향해 맹종 신앙인들이여, 하나님을 죽이겠다고 하는 저 한기총에 구원이 있겠는가. 거기서 도망하라고 호소했다.

신천지예수교회 관계자는 전광훈 대표회장은 자신에게 기름부음이 임했다며 대한민국이 자신을 중심으로 돌아간다, 자신의 뜻대로 되지 않으면 하나님 죽인다는 말도 서슴지 않고 있다이는 자신의 권세를 위해 종교를 이용하는 이단사이비적 사상이자 하나님을 대적하는 것이다. 종교가면을 쓴 정치적 집단 한기총은 즉각 폐쇄해야한다고 밝혔다.    <강혜경 기자>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김성수 2020-01-01 15:42:01
펙트 폭격 오져 버렸네~
정신차려요~ 우리나라 목사님들 성도님들~
눈앞에 마귀가 있는것도 모르고 있네요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