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서관 서비스 향상에 내년 2,182억 투자
상태바
도서관 서비스 향상에 내년 2,182억 투자
  • 페이퍼뉴스
  • 승인 2019.12.22 22:4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기도, 정부-도교육청-31개 시군과 함께

경기도는 도내 도서관 서비스 향상을 위해 내년도에 정부, 경기도교육청, 31개 시군과 함께 2,182억 여 원을 투자할 계획이라고 12월 22일 밝혔다.

이번 투자 시행계획은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수립한 ‘제3차 도서관발전종합계획(2019~2023)’에 따라 총 4개 분야 13개 핵심과제, 15개 세부과제로 나눠추진된다.

우선 첫 번째 분야인 ‘개인의 가능성을 발견하는 도서관’은 인문·문화·독서프로그램, 디지털 정보서비스 확대, 생애주기 맞춤형 서비스 등을 추진하기 위해 약 90억 원이 투입될 예정이다.

두 번째 분야인 ‘공동체 역량을 키우는 도서관’을 위해 경기도 대표도서관 건립(설계), 사이버도서관 운영, 공동체 자료 아카이빙, 지역공동체 역할 강화 등의 사업에 약 50억 원의 예산이 반영됐다.

세 번째 분야 ‘사회적 포용을 실천하는 도서관’은 정보매체 교육, 유니버설 디자인 적용 확대, 사회서비스 연계 도서관서비스 등에 약 439억 원, 마지막으로 ‘미래를 여는 도서관 혁신’ 분야는 도서관 인프라 확대, 사서인력 지속적 확대 등에 약 1,603억 원이 투입된다.

조학수 경기도 평생교육국장은 “국가에서 수립한 도서관발전종합계획에 따라 도 차원의 2020년 시행계획을 수립했다”라면서 “도 교육청, 시군과 긴밀하게 협력하면서 도민이 체감할 수 있는 도서관 서비스를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한편, 경기도는 전국 도서관의 약 25%인 278개 공공도서관을 운영하고 있으며, 온라인상의 공공도서관인 경기도사이버도서관(www.library.kr) 운영, 22시까지 도서관 연장 개관 확대 등 도민들의 편리한 도서관 이용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