구리시, 다중 밀집지역 CCTV 활용 감시체계 운영 강화
상태바
구리시, 다중 밀집지역 CCTV 활용 감시체계 운영 강화
  • 페이퍼뉴스
  • 승인 2022.11.22 13: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시민 50명 이상 모이면 경보음... CCTV 화면에 자동 표출
질서유지 안내방송 송출, 위급한 상황 발생 사전에 차단

구리시는 지난 10월 이태원 참사와 관련, 사전 대응방안으로 11월 21일부터 구리역, 구리전통시장 등 다중 밀집지역을 대상으로 CCTV를 활용한 감시체계 운영에 들어갔다.

현재 운영하고 있는 지능형선별관제시스템의 기능을 보강해 시민 50명 이상이 운집하면 CCTV통합관제센터에 경보음이 울리고 관제 모니터에 CCTV 화면이 자동으로 표출된다.

CCTV 관제요원은 우선 현장 상황을 확인해 질서유지 안내방송을 송출하고, 위급한 상황으로 판단되면 즉시 구리경찰서에 치안, 질서유지 요청으로 재난 발생을 사전에 차단할 수 있도록 대비할수가 있다.

특히, 이용객이 많은 구리역이나 갈매역 출․퇴근 시간대와 구리전통시장을 집중적으로 모니터링 한다.

백경현 구리시장은 “앞으로도 밀집 우려 장소에 CCTV를 추가 설치해 사고예방 활동을 확대해 나가겠다.”며, “시민들도 많은 사람이 밀집해 혼잡할 때는 안전거리 확보 등 다중밀집 인파사고가 발생하지 않도록 유의해주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