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광장 오픈 스테이지 프린지 공연 매월 개최
상태바
남양주시, 광장 오픈 스테이지 프린지 공연 매월 개최
  • 페이퍼뉴스
  • 승인 2022.09.15 22: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금곡동 이석영광장서 11월까지...첫번째는 9.17일 줄타기 공연

남양주시는 일상에서 즐기는 문화를 실현하기 위해 금곡동 이석영광장에서 9월부터 11월까지 매월 오픈 스테이지 프린지 공연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지난해 11월 위드 코로나 전환과 함께 줄꾼과 탭꾼’ 두 꾼의 만남으로 기획됐던 광장 문화 공연이 많은 시민들의 호응을 얻어 앙코르 공연으로 마련됐으며더욱 풍성한 레퍼토리를 선보이기 위해 매월 색다른 스테이지로 열릴 계획이다.

 

첫 번째 오픈 스테이지는 줄타기보존회 김대균 명인과 함께하는 줄타기 공연 ‘The New 줄광대 놀음으로,  9월 17일 오후 3시에 진행된다공연에서는 보유자가 들려주는 줄타기 이야기를 시작으로줄고사삼현 육각 연주어릿광대와 줄광대의 줄소리광대들의 줄놀음이 펼쳐질 전망이다.

 

줄타기는 줄광대가 어릿광대와 함께 삼현 육각의 연주에 맞춰 익살스러운 재담과 춤소리아니리를 섞어 가며 갖가지 잔노릇(기예)을 벌이는 놀음으로마당놀이의 꽃이라 불린다.

 

지난 1976년 국가무형문화재 제58호로 지정된 줄타기는 2011년에는 유네스코 인류무형문화유산에 등재됐으며초대 인간문화재로 인정된 김영철(金永哲명인에 이어 그의 제자 김대균(金大均명인이 2000년에 최연소로 제2대 인간문화재가 됐다.

 

시 관계자는 줄타기는 주로 단오나 추석 등 명절날에 연희된 놀음으로 추석 명절은 지났지만 줄 위로 날아오르는 광대들의 멋진 놀음과 더불어 줄 타는 사람과 구경꾼이 어우러진 놀음판을 가족과 함께 즐기며국가무형문화재인 줄타기의 의의를 되새겨 볼 수 있는 시간이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오픈 스테이지 프린지 공연은 별도의 예매 없이 누구나 무료로 즐길 수 있으며오는 10월 1일에는 탭 댄스, 11월 5일에는 카펠라(아카펠라)가 이어질 예정이다공연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문화예술과 광장이벤트팀(031-590-7324~9)으로 문의하면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