김동연 경기지사, 취임식-첫날 소통행사 모두 취소
상태바
김동연 경기지사, 취임식-첫날 소통행사 모두 취소
  • 페이퍼뉴스
  • 승인 2022.07.01 0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청 재난안전상황실 찾아 상황 점검
민선 8기 도지사로서의 일정 시작

김동연 경기도지사 당선인은 호우로 인한 피해가 발생하면서, 7월 1일 예정된 ‘맞손’ 신고식, ‘맞손’ 소통회 등 취임일에 예정된 도민 소통행사 일체를 취소했다.

수도권에는 하루 동안 300mm 가까이 폭우가 쏟아져서, 도로침수 등 피해가 이어지고 있는 상황을 감안 이같이 결정했다.

김동연 당선인 측은 “절대 더 큰 호우피해가 있어선 안 되겠지만, 혹시 있을 피해 때문에 밤사이 행사가 취소돼 초대받은 도민과 내외빈들께 불편을 끼치는 일이 없도록 선제적으로 행사를 취소한다.”고 그 취지를 밝혔다.

김동연 당선인은 임기가 시작되는 7월 1일 도청 재난안전상황실을 찾아 상황을 점검하는 것으로 민선 8기 경기도지사로서의 일정을 시작할 예정이다. 또한, 피해 발생 지역 등 현장 방문 일정도 계획하고 있다.

취임 첫날은 피해 상황점검과 재난 대응 공무원 격려 등 재난상황 대처에 집중하고, 타운홀미팅, 소통회 등 예정됐던 도민 소통행사는 향후 일정을 다시 잡아 진행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