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마트폰 앱 이용한 '안전귀가 서비스' 개시
상태바
스마트폰 앱 이용한 '안전귀가 서비스' 개시
  • 페이퍼뉴스
  • 승인 2022.05.10 19: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구리시, 위급때 스마트폰 흔들면 위치정보 전송

구리시는 5월 10일부터 2천 3백여 대의 CCTV와 스마트폰 앱을 활용하여 여성과 학생 등 사회적약자의 안전한 귀가를 돕는 ‘안전귀가 서비스’를 시작한다.

‘안전귀가 서비스’는 스마트폰 앱을 설치한 사용자가 늦은 밤 귀가 중이거나 위험한 상황에 직면했을 때 스마트폰을 흔들거나 SOS 버튼을 누르면 사용자 위치가 CCTV통합관제센터와 지정된 보호자에게 자동으로 전송되는 서비스다.

신고가 접수되면 관제센터는 사용자 인근 CCTV를 활용하여 사용자가 처해있는 상황을 확인, 범죄나 사고로 위급한 상황이라고 판단되면 경찰과 소방 등 관계기관에 통보하여 즉시 출동이 가능하다.

스마트폰으로 ‘안전귀가 서비스’를 이용하려면 플레이스토어나 앱스토어에서 '경기도 안전귀가'앱을 설치하면 구리시 뿐만 아니라 경기도 16개 시·군에서도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다. 


※경기도 16개 시·군 : 안양, 광명, 안산, 과천, 시흥, 군포, 의왕, 양평, 하남, 부천, 동두천, 용인, 안성, 평택, 의정부, 성남시

시는 안전귀가서비스 운영에 만전을 기하기 위해 5월 3일부터 9일까지 1주일간 시범 운영을 통해 CCTV통합관제센터 관제요원을 대상으로 상황 발생 시 대처방법을 숙지하기 위한 교육과 대응훈련을 실시하는 등 운영에 만전을 기했다.

차종회 구리시장 권한대행은 “「안전귀가서비스」가 범죄를 예방하고 사회적약자의 안전을 지키는 데 보다 중요한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CCTV통합관제센터와 통합플랫폼을 효율적으로 활용해 시민의 안전과 생명을 지키는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