남양주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상태바
남양주시,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 실시
  • 페이퍼뉴스
  • 승인 2019.10.28 1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양주시는 10월 28일 아프리카돼지열병(ASF)을 비롯한 최근 대형화재, 태풍 등 각종 재난을 대비하여 신속한 상황대응과 유관기관과의 유기적인 협업체계 구축을 위해 ‘2019년 재난대응 안전한국훈련을 실시했다.

이날 훈련은 아프리카돼지열병의 차단방역을 위해 현장훈련을 지양하고 별내동 소재 집단에너지시설인 별내에너지에서 진행됐으며, LNG가스 누출폭발에 의한 다중복합재난(화재, 산불, 붕괴) 발생상황을 가상하여 토론기반 대응훈련으로 실시했다.

훈련에는 남양주시 재난안전대책본부(본부장 박신환 부시장) 13개 협업반을 비롯한 남양주경찰서, 남양주소방서, 한국전력공사, 전기안전공사, 가스안전공사, 예스코, 별내에너지 등 유관기관이 참여했다.

남양주시 재난현장통합지원본부는 긴급통제단, 응급의료소 등을 가동하여 긴급대피, 부상자 인명구급구조, 화재진압, 응급복구 등 재난발생 시 신속한 초동대응과 유관기관간 재난상황 전파공유, 역할분담, 인력 및 장비 지원 등 협업시스템에 중점을 두고 훈련을 진행했다.

박신환 남양주부시장은 "단순한 사고가 큰 재난으로 이어지는 것을 대비하여 재난대응능력향상을 위해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훈련을 수시로 실시하도록 해야 된다."고 말했다.

한편, 별내에너지는 남양주시 다산동, 별내동, 구리시 갈매동에 열 및 전기에너지를 공급하는 집단에너지시설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
이슈포토